데일리투머로우

상단여백
기사 (전체 9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엘라가 불행해진 건 환상을 좇아서였을까?
우리는 행복할 거라고 생각하는 삶을 그리고, 거기 이르기 위해 노력하며 산다. 에는 한 번도 만난 적 없는 무명의 남자 시인을 만날 날...
심문자  |  2021-03-14 20:05
라인
건축에도, 인생처럼 빛과 그림자가 있다
안도 다다오는 건축계의 노벨상이라 불리는 프리츠커상 외에 다수의 권위 있는 상을 받았다. 유현준 건축가는 그를 근본과 본질에 다가선 ‘...
송지은 기자  |  2021-02-15 08:53
라인
이영초롱과 복자는 화해할 수 있을까
소설 는 제주도에서 어린 시절을 보낸 판사 ‘이영초롱’이 다시 제주도로 돌아가면서 시작된다. 그곳에는 어릴 적 단짝이었다가 오해로 멀어...
김교환  |  2021-02-03 13:08
라인
팬데믹 위기에 전망해 보는 트렌드 코리아 2021
2020년 코로나바이러스는 우리 삶에 엄청난 변화를 가지고 왔으며, 일상의 소중함을 일깨워 주었다. 아직 끝나지 않은 코로나19와의 싸...
안수지  |  2021-01-13 16:25
라인
죽음으로 답한 오슈꼬른 영감에게
누구나 크든 작든 억울한 일을 당하고 오해를 받을 때가 있다. 그때 아무도 자신의 말을 믿어주지 않고, 결백을 증명할 길이 없다면 심정...
심문자  |  2021-01-11 20:34
라인
위대한 집사 스티븐스의 고백
‘나는 지금 무엇을 위해 이렇게 살고 있지?’ ‘어디를 향해 가고 있는 것일까?’ 노벨문학상을 받은 ‘가즈오 이시구로’의 대표작 은 나...
심문자  |  2020-12-11 16:00
라인
슬픔이 가장 신비로운 이유
우리가 행복을 느끼는 순간은 언제일까? 행복한 왕자는 말한다. “만약 즐거움이 행복이라면 난 분명 행복했다”라고. 왕자는 생전에 궁전에...
심문자  |  2020-11-12 16:55
라인
서로를 그린 화가들의 우정 '모네와 마네'
이름마저 비슷했던 모네와 마네는, 비슷한 이름 때문에 서로를 오해하며 서먹한 관계로 시작했지만 진솔한 대화 끝에 둘도 없는 친구가 되었...
고은비 기자  |  2020-11-03 14:43
라인
기다리던 선물이 도착했어요
3살 때부터 중국 상해에서 살았던 나는 3년 전에 홍콩에 있는 대학에 진학했다. 홍콩에서 프랑스, 스웨덴, 인도, 인도네시아 등 여러 ...
남규진  |  2020-10-30 10:13
라인
코로나가 준 뜻밖의 시간
미국에서 학교를 다니던 중 코로나 사태가 심각해져 한국으로 돌아왔다. 아무 계획 없이 한국에 오다 보니 할 게 아무것도 없었다. 밖을 ...
이영석  |  2020-10-30 10:13
라인
곁에 두고 오래 보는 책 같은 잡지입니다
저는 인성교육 강사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평소 유명인의 특강이나 인성 관련 서적 및 자료들을 찾아 자주 읽고 공부하는데, 그 가...
전연주  |  2020-10-27 14:46
라인
내게 행복을 선물해준 문장 “마음이 흐르면”
어릴 적 우리 집은 좀처럼 조용한 날이 없었습니다. 부모님의 싸움이 일상이었기 때문입니다. 경제적으로 어려운 가정 형편도 부끄럽게만 느...
정하은  |  2020-10-27 14:46
라인
'두려웠던 군 생활을 특별하게 해주었어요'
두려웠던 군 생활을 특별하게 해주었어요는 제 삶의 소소한 즐거움이자 저에게 특별한 군 생활을 만들어준 고마운 친구입니다. 제가 복무할 ...
고은비 기자  |  2020-10-16 12:07
라인
‘투머로우 말하기 대회’로 내일을 말합니다
지난 8월 29일,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를 읽고 느낀 점을 발표하는 ‘제1회 투머로우 말하기 대회’가 열렸다. ...
고은비 기자  |  2020-10-16 12:07
라인
또 한 번의 ‘변신’을 꿈꾸며
어느 날 내가 벌레로 변해 가족에게마저 버림받는다면, 어떻게 해야 할까? 버티고 버티다 인생의 무대에서 초연히 물러나는 것이 최선일까?...
심문자  |  2020-09-08 15:43
라인
더 좋은 대화를 위한 방법 열 가지
코로나 시대에 대화를 이야기하는 게 조금 이상합니다. 요즘은 사람들을 멀어지게 만드는 요소들이 많은 것 같습니다. 그래서 외로움도 팬데...
최지나 기자  |  2020-08-25 22:00
라인
뜨거운 눈물을 흘리게 만든 한마디. “미안하다 그리고 고마워. 진심.”
솔직한 마음을 표현하며 살기 어려워진 현대 사회, 우리는 정말 괜찮은 걸까. 아니면 괜찮은 척하며 살아가는 걸까?손원평의 장편소설 는 ...
심문자  |  2020-08-13 17:10
라인
난쟁이 속의 거인을 깨운 힘은 무엇인가?
모든 것이 막막하고 세상에 홀로 버려진 듯 두려울 때,우리는 어디에서 힘을 얻고 살아갈까?사람들은 대부분 현재보다 나은 삶을 꿈꾸며 새...
심문자  |  2020-07-23 13:32
라인
레미제라블, 가련했지만 감사를 품고 산 사람들의 이야기
혁명으로 행복을 찾을 수 있을까?은 프랑스의 작가 빅토르 위고가 1845년부터 구상하여 1862년에 완성한 소설로 이후에 영화, 뮤지컬...
이영선  |  2020-06-30 17:37
라인
인생의 방향을 아는 새, 육분이의 사랑
오목눈이, 뱁새는 머리에서 꽁지까지 합쳐 12센티미터, 무게도 10그램이 채 되지 않는다. “뱁새가 황새 쫓아가려다 가랑이 찢어진다”는...
심문자  |  2020-06-08 15:39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