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투머로우

상단여백
HOME 뉴스&이슈 교육
대학 평생교육원 강좌 개설 지원 사업 발표강사, 신진연구자 등 고용 안정, 지역사회 평생교육 활성화 지원
노주은 기자 | 승인 2020.05.16 19:42

교육부가 강의 기회를 상실한 강사 등의 고용 안정과 지역사회 평생교육 활성화를 위한 2020년 대학 평생교육원 강좌 개설 지원 사업 기본계획을 발표했다.

이 사업은 강사법 시행 이후 대학에서 강의 기회를 얻지 못한 강사, 신진연구자 등에게 대학 부설 평생교육원에서 강의할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하고, 지역사회 평생교육 활성화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를 위해 부설 평생교육원을 운영하는 일반대‧전문대 중 40개교 내외의 대학을 선정할 예정이다.

교육부는 선정된 대학에 평생교육 강좌 인건비를 지원하며, 선정된 대학들은 강의 기회 상실 강사 및 신진연구자 등을 채용하여 올해 9월부터 강의를 개설하면 된다.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대학은 6월 5일(금)까지 강좌 개발, 운영 계획, 강사 모집 및 지원 계획 등을 담은 사업계획서를 국가평생교육진흥원에 방문 또는 우편으로 제출해야 한다.

이 사업의 구체적인 일정, 제출 서류 등 세부사항은 교육부 누리집과 국가평생교육진흥원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선정 결과는 6월 말 발표할 예정이다.

신익현 교육부 고등교육정책관은 “이번 사업이 교육 역량이 뛰어난 강사의 강의 경력 단절을 방지하고, 능력 있는 신진연구자가 강의 경력을 축적하는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노주은 기자  jooeuntw@dailytw.kr

<저작권자 © 데일리투머로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주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