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투머로우

상단여백
HOME 뉴스&이슈 정치&사회
교통사고 사망자 지난해 대비 10.1%↓보행 중 사망사고는 12.7% 감소
이보배 기자 | 승인 2018.12.12 11:52

올해 11월까지 교통사고 사망자 수가 지난해 대비 10.1% 감소했다. 보행자 사고 사망자는1,318명으로 지난해 대비 12.7%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경찰청과 국토교통부가 12일 지자체별 교통사고 현황과 17년 지자체별 교통안전시설 개선 추진실적을 공개했다.

특히 보행사고 사망자가 급증하는 9월부터 11월까지 3개월간, 보행사고 다발지역에 교통안전시설 개선 및 교통안전활동을 집중적으로 실시한 결과 같은 기간 전체 교통사고 사망자는 17.5%(1,218→1,005명) 감소했고, 보행 사망자는 22.6%(514→398명) 감소했다.

지역별로는 광주(-34.9%), 강원(-20.7%), 부산(-17.5%), 경기(-17.0%), 대구(-16.8%), 전남(-15.0%)에서 사망자 수가 큰 폭으로 감소했고, 울산(+34.0%), 대전(+11.4%), 인천(+10.1%), 제주(+2.7%), 충남(+0.9%)에서는 사망자 수가 증가했다.

보행중 사망자는 강원(-35.7%), 광주(-32.3%), 충북(-32.0%), 전북(-31.3%)에서 각각 30% 이상 큰 폭으로 감소했고, 경남(+22.6%), 울산(+20.8%), 대전(+16.2%), 충남(+15.5%)에서 10% 이상 씩 증가했다.

연령대별로는 어린이 교통사고 사망자가 지난해 대비 32.0% 감소했으나 경기, 서울, 인천 지역에서는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고령자의 경우 전체 사망자 수가 6.0% 감소했으나 울산(+120.0%), 대전(+40.9%), 충남(+28.9%)에서는 크게 증가했다.

사업용 차량의 경우, 전체 11.3% 감소하였고 인천(+60.9%), 제주(+55.6%), 대전(+38.5%) 등은 증가한 반면, 강원(-68.3%), 광주(-50.0%), 전남(-29.2%), 경기(-21.2%) 등은 크게 감소했다.

한편, 국토교통부는 지난해 시·도별 교통안전 실적 및 주요지표를 제출 받아 공개했다.

인구 천 명당 교통안전시설에 투입한 예산은 강원도가 206.8백만 원으로 가장 많았으며 경기도가 0.7백만 원으로 가장 적었다.

대구광역시는 전체 사업용자동차 운전자 중 74.3%에 대해 안전교육을 실시하였으나, 경기도는 전체의 0.1%에 대해서만 교통안전 교육을 실시하였다.

경찰청과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지역교통 정책의 핵심 주체인 지자체에서 지속적으로 관심을 가져야 지역 주민들의 교통 환경도 더 안전해 질 것이라며, 교통안전시설개선, 단속·홍보 강화, 사업용 자동차 안전관리 등 보다 적극적인 교통안전 대책을 추진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보배 기자  news@dailytw.kr

<저작권자 © 데일리투머로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보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