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투머로우

상단여백
HOME 뉴스&이슈 문화&생활
다큐멘터리 〈B급 며느리〉·노희경 작가 '2018 성평등문화상' 수상
노주은 기자 | 승인 2018.10.10 12:16

다큐멘터리 <B급 며느리> 포스터

다큐멘터리 <B급 며느리>와 노희경 작가가 2018 올해의 성평등문화상을 수상한다.

성평등에 관한 사회 인식을 높이고, 성평등 환경 조성에 기여한 인물과 문화콘텐츠를 선정하는 이번 시상에서 노희경 작가는 ‘성평등문화인상’을, 다큐멘터리 <B급 며느리>는 ‘성평등문화콘텐츠상’을 수상하게 됐다.

‘성평등문화콘텐츠상’ 수상작 <비(B)급 며느리>는 며느리와 시어머니 사이의 갈등을 담아낸 다큐멘터리 영화로, 고부갈등을 남편이자 아들인 ‘남성’의 시선으로 보여준다. 이를 통해 고부갈등을 여성만의 문제가 아닌 가족 모두가 공감하고 해결해야 하는 사회적 문제로 인식을 전환하는 데 일조했다는 평을 받았다.

‘성평등문화인’으로 선정된 노희경 작가는 대중매체를 통해 소외계층, 소수자, 사회적 약자들의 현실감 있는 이야기와 사회 이면을 보여주고 사회 문제에 대한 인식을 높이는 데 공을 세웠다는 평이다.

노희경 씨는 1995년 문화방송(MBC) 베스트극장 <엄마의 치자꽃>으로 데뷔해 24여 년 동안 드라마 작가로 활동하고 있으며 대표작으로 <라이브(2018)>, <디어마이프랜드(2017)>, <꽃보다아름다워(2004)> 등이 있다.

시상식은 10월 12일(금) 오후 3시 한국프레스센터 국제회의장에서 열린다. ‘올해의 성평등문화상’ 이외에도 신진여성문화인상 등 다양한 시상이 함께 진행된다. 

노주은 기자  jooeun789@naver.com

<저작권자 © 데일리투머로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주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