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투머로우

상단여백
HOME 뉴스&이슈 문화&생활
예스24, 2023년 새해 베스트셀러 트렌드 발표
정성실 기자 | 승인 2023.01.06 13:50

검은 토끼의 해인 계묘년의 시작을 새로운 결심과 실현의 지혜를 얻을 수 있는 책으로 시작해 보는 것은 어떨까. 인터넷서점 예스24는 새해를 맞아 독자이 어떠한 도서에 관심을 보이고 있는지 2023년 새해 베스트셀러 트렌드를 발표했다.

2023년 글로벌 경기 침체에 대한 예측이 이어지고 있지만, 중요한 것은 꺾이지 않는 마음이라는 점을 반영하듯 자기계발서와 에세이에 대한 관심이 새해를 앞두고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새해를 앞둔 12월 마지막 주부터 2023년 1월 초까지 자기계발서는 전주 대비 25.6%, 에세이는 7.1%의 판매 증가율을 보였다.

예스24가 연말 연초 판매량(2022년 12월 26일~2023년 1월 1일)을 기준으로 자기계발/에세이 분야 베스트셀러 트렌드를 분석한 결과, 올해는 성공의 원리나 단순하지만 실천하기 어려운 기본에 대한 이야기를 담은 책들의 인기가 높았다. 실제 연말 연초 자기계발 분야 베스트셀러 1위는 복잡한 세상을 이기는 단순함의 힘을 이야기한 ‘원씽 THE ONE THING’이며, 에세이 1위는 손웅정 감독의 삶의 자세를 담은 ‘모든 것은 기본에서 시작한다’, 2위는 ‘기분이 태도가 되지 말자’가 각각 차지했다.

또한 새해의 결심을 다지고 실천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이어리 북 형태의 도서가 인기를 얻었다. 최근 한 예능 프로그램에 등장하며 역주행 중인 ‘5년 후 나에게 Q&A a day’은 1년 동안 답을 기록할 수 있는 365개 질문이 담긴 다이어리 북으로, 5년간 5개의 답을 기록하며 삶의 변화를 간직할 수 있다. 2015년에 국내에 처음 소개된 이 책은 연말연시에 꾸준히 베스트셀러에 재진입하는 시즌 도서로 올해 역시 새해를 앞두고 자신을 위한 구매뿐만 아니라 선물하기 좋은 책으로 입소문을 모으고 있다. 그 밖에 동양 고전에서 찾은 명문장 365개를 담은 ‘하루 한 장 고전 수업’이 자기계발 분야 10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영화·드라마와 연계된 도서를 굿즈처럼 소장하려는 흐름은 2023년에도 이어질 전망이다. 예스24가 집계한 결과, 새해 첫날인 2023년 1월 1일 베스트셀러 1위는 ‘슬램덩크 챔프’가 차지했다.

2023년 새해 첫날 베스트셀러 1위를 차지한 슬램덩크 챔프(출처=예스24)

‘슬램덩크’는 전 세계 1억 2000만 부가 팔린 전설적인 스포츠 만화로 극장판 ‘더 퍼스트 슬램덩크’가 1월 4일 개봉되며 인기를 모으고 있다. 영화 개봉을 기념해 발간된 ‘슬램덩크 챔프’는 처음 접하는 독자들을 위해 원작 만화 전 276화에서 이야기의 베이스가 되는 24화를 엄선해 수록한 책이다.

특히 슬램덩크 챔프의 주 구매층은 만화를 즐겨보던 3040세대로 전체 도서 구매자 중 87% 이상을 기록했다. 이들은 이미 자막과 더빙 두 가지 버전을 모두 보는 N차 관람을 다짐하고 있어 각본집이나 원작의 활자를 통해 영화의 여운을 즐기는 문화가 만화 분야로도 이어질지 주목받고 있다.

전 세계 경제가 긴축 국면에 돌입한 가운데 우리나라 경제 역시 침체로 기업 경영 악화 및 고용 한파가 전망되고 있다. 이러한 힘든 시기를 돌파하고자 스펙을 쌓을 수 있는 자격/수험서에 대한 인기가 새해를 맞아 크게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새해를 앞둔 12월 마지막 주부터 2023년 1월 초까지 가장 높은 33.6%의 판매 증가율을 기록한 수험서 분야 베스트셀러 10위 중 5종은 한국사 수험서가 차지했다. 수험서 베스트셀러에는 꾸준히 판매되고 있는 한국사 관련 도서 외에도 ‘2023 에듀윌 공인중개사 오시훈 키워드 암기장 부동산공법’ 등 공인중개사 관련 도서가 다수 포진돼 눈길을 끈다. 2022년 12월 말부터 2023년 1월 초까지 공인중개 관련 도서 구매자 데이터를 분석해 본 결과, 40대가 41.55%로 가장 많이 구매한 것으로 나타났다. 공인중개사 자격증은 은퇴자의 영역이라는 인식이 강했지만, 최근에는 현직에 있을 때부터 은퇴 이후를 준비하거나 미래를 대비하기 위해 40대들도 관련 도서에 관심을 가진 것으로 풀이된다.

정성실 기자  sungsil@dailytw.kr

<저작권자 © 데일리투머로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성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