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투머로우

상단여백
HOME 뉴스&이슈 경제 핫 이슈
코로나 2년 물가 상승…이스라엘 25.8배, 한국 3.8배[그래픽뉴스]
노컷뉴스 | 승인 2022.06.21 10:26
미국 여론조사기관 퓨 리서치 센터에 따르면 세계 44개 선진국 중 코로나19 팬데믹 초기인 2020년 1분기에 비해 지난 1분기의 물가가 가장 많이 뛴 곳은 이스라엘로 조사됐다.  상위권을 유럽 국가들이 차지한 가운데 한국은 아시아 선진국 중 1위, 전체로는 18위를 차지했다. 한국의 2020년 1분기 소비자물가지수(CPI)는 1% 상승률을 보였다가 2년 뒤인 지난 1분기에는 3.8% 상승률을 기록했다. 2년 동안 3.8배 뛰었다. 인플레이션을 잡기 위해 자이언트스텝을 밟은 미국보다 상승폭이 가파르다. 미국은 한국에 이어 19위를 차지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CBS노컷뉴스 김성기 기자 zizibar@cbs.co.kr

<노컷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Copyright ⓒ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컷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