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투머로우

상단여백
HOME 뉴스&이슈 문화&생활
'2021 공예트렌드페어' 18일 코엑스서 개막
정성실 기자 | 승인 2021.11.18 21:06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의 ‘2021 공예트렌드페어’가 18일 서울 코엑스에서 개막했다.

(출처=한국공예 디자인문화진흥원)

올해로 16회를 맞이한 박람회에서는 공예작가, 화랑(갤러리), 기관, 대학 등 공예 분야 320여 개사가 참여한 가운데 주제관, 창작공방관, 아트&헤리티지관(사진), 공진원(KCDF)사업관, 브랜드관, 대학관 등 다양한 전시관을 마련했다.

특히 다방면에서 활약 중인 정구호 디자이너를 총감독으로 선임하고 그동안 주제관 기획에 국한했던 감독의 역할을 행사 총괄기획으로 확대해 통일성을 확보했다. 전년 대비 3배 이상 규모가 커진 올해 주제관에서는 ‘형형색색(形形色色)’을 주제로 각자 다른 배경과 경력을 가진 공예작가 71명이 다양한 재료와 형태, 기법, 색감으로 만들어낸 작품을 전시한다.

다양한 재료와 형태,기법, 색감으로 만들어낸 작품을 전시한다. 서울시 무형문화재 제13호 매듭장 김은영이 한땀한땀 직접 만든 ‘진주낭’부터 유약이 아닌 옻칠을 해서 만든 도예, 가죽으로 도자기처럼 쌓아올린 작품, 종이로 만든 그릇 등 다양한 소재와 형태의 작품이 관람객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정구호 감독은 “이번 주제관 작가는 공예의 예술성에 더 집중해서 선별했다”며 “공예가 단순히 사용하기 위한 제품이 아닌 예술의 하나로 확장하고자 했다”고 설명했다.

다양한 온라인 행사도 이어진다. 공식 누리집에서는 출품작을 온라인으로 전시하고 ‘네이버 아트윈도우’와 인스타그램을 통해 구매할 기회를 제공한다. 오는 19일 ‘레인보우의 고우리와 함께하는 공예트렌드페어 랜선 쇼핑’을 진행하며 앞선 15일에는 유튜브 이광기 채널에서는 ‘공예품 라이브 경매쇼’를 개최해 제품을 판매한 바 있다.

정성실 기자  sungsil@dailytw.kr

<저작권자 © 데일리투머로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성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