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투머로우

상단여백
HOME 뉴스&이슈 IT&과학
서울시립과학관, 무더위 날릴 '극지체험전' 6주간 온‧오프 개최
노주은 기자 | 승인 2021.07.19 14:23
체감온도가 35도를 넘나들며 연일 찜통더위가 이어지는 가운데 무더위를 잊게 만드는 ‘극지체험전’이 열린다.극지체험전 포스터

체감온도가 35도를 넘나들며 연일 찜통더위가 이어지는 가운데 무더위를 잊게 만드는 ‘극지체험전’이 열린다.

서울시립과학관은 ‘북극곰과 남극펭귄의 지구사랑’을 주제로 ‘극지’ 생활을 체험해볼 수 있는 전시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7월 20일(화)부터 8월 29일(일)까지 서울시립과학관 메이커스튜디오에서 진행되며, 관람료는 무료다.

2021년 극지체험전은 해양수산부가 주최하고 서울시립과학관이 사단법인 극지해양미래포럼, 극지연구소와 공동으로 주관하는 전시로 2011년에 시작되어 올해로 11회를 맞는다.

이번 전시회는 생동감 넘치는 현장감을 관람객들에게 전달하고자 매주 토요일 오전 10시 30분에는 전시장 내 극지 종합상활실에서 남극 장보고과학기지와 세종과학기지대원들과 화상대화를 하며 생생한 극지 생활기를 들을 수 있다.

또한 평소 접하기 힘든 남극과 북극의 다양한 동·식물과 우리나라 최초의 쇄빙연구선인 ‘아라온호’ 모형, 극지연구소의 다양한 연구 활동과 극지 생활용품을 관람할 수 있다. 아울러 사단법인 극지해양미래포럼 소속 극지 전문강사들이 전시관내에 상주하며 전시해설 서비스를 제공한다.

다양한 체험존도 운영된다. 극지대원들이 실제로 착용 중인 극지월동대원복을 직접 입어볼 수 있는 체험 프로그램을 비롯해 극지와 관련된 다양한 영상을 시청하며 참가자가 직접 방송기자가 되어 극지방송을 진행하는 이색적인 경험도 할 수 있다.

가족단위로 함께할 수 있는 만들기 프로그램도 운영된다. 주로 적설지에서 쓰는 교통수단인 스노우모빌 모형을 실제로 보고, 동전지갑으로 사용할 수 있는 에코파우치 만들기와 클레이아트로 극지동물 만들기를 한 후 체험물을 집으로 가져갈 수 있다. 체험은 무료이며, 예약없이 현장에서 바로 참가할 수 있다.

극지체험전은 매주 화요일~일요일 오전 9시30분~ 오후 5시30분에 운영되며, 관람료는 무료이다.

안전한 전시 관람을 위해서 코로나19 방역수칙에 따라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별 동시간대 입장객수는 1단계 65명, 2~3단계 30명, 4단계 20명으로 제한된다.

서울시립과학관을 방문하지 않아도 비대면 방식으로 극지를 체험해볼 수 있다. 코로나19로 인해 전시관 방문이 어려운 관람객들을 위해 7월20일(화)부터 온라인전시관을 운영한다. 온라인 전시관에서는 ‘인증샷 콘테스트’, ‘참관기 콘테스트’를 진행해 응모작 중 매주 10개의 작품을 선정해 푸짐한 상품을 증정한다.

자세한 사항은 서울시립과학관 홈페이지에서 확인하거나 극지해양미래포럼 사무국(051-500-5229)으로 문의하면 된다.

노주은 기자  jooeuntw@dailytw.kr

<저작권자 © 데일리투머로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주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