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투머로우

상단여백
HOME 뉴스&이슈 교육
경북대 퇴임교수의 제자사랑, 익명으로 경북대에10억 기부
노주은 기자 | 승인 2020.12.03 17:01

익명을 요구한 경북대 명예교수가 제자들을 위한 장학금으로 써달라며 2일 발전기금 10억 원을 경북대에 전달했다.

그는 2일 홍원화 경북대 총장을 만난 자리에서 “제자들이 공부하고 연구하는데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주고 싶다는 생각을 많이 했었다.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열심히 노력하는 학생들에게 장학금이 잘 전달될 수 있도록 학교에서 각별히 신경 써주길 바란다.”라고 말하며, 절대 자신이 외부에 드러나지 않도록 해달라고 신신당부했다.

이번 발전기금은 지금까지 경북대 교수가 기부한 발전기금 가운데 최고 금액이다. 경북대는 전달된 발전기금을 기부자의 뜻에 따라 그가 몸담았던 컴퓨터학부의 학생들을 위한 장학금으로 사용할 예정이다.

홍원화 경북대 총장은 “후학 육성은 고등 교육의 가치의 인지와 그 가치를 키울 실질적인 재정이 어우러질 때 결실을 맺을 수 있다. 경북대를 속속들이 알고 계신 명예교수님의 이런 지원은 대학에 실질적인 뒷받침이 되어 연구와 교육의 힘을 키워나가는 밑거름이 될 것이다.”라며 “경북대가 그 발전기금을 어떻게 활용하는지 날카로운 눈으로 지켜봐 주시길 바란다. 투자의 즐거움, 후학 양성의 보람으로 보답하겠다.”라며 소감을 밝혔다.

노주은 기자  jooeuntw@dailytw.kr

<저작권자 © 데일리투머로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주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