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투머로우

상단여백
HOME 뉴스&이슈 문화&생활
청년예술인을 위한 사회주택 ‘창공’, 25일까지 입주자 모집
노주은 기자 | 승인 2020.11.10 16:33

전주시 서학동 예술마을에 사회주택 18가구 공급

청년예술인의 주거안정을 위한 사회주택의 입주자 모집이 25일까지 진행된다. 사진=사회주택 커뮤니티

청년예술인의 주거안정을 위한 사회주택의 입주자 모집이 25일까지 진행된다.

한국주거복지 사회적협동조합(이하 조합)은 전주시로부터 ‘2020 전주형 사회주택 공급사업’ 사업자로 선정됐다. 전주형 사회주택 사업은 신축 또는 리모델링해 무주택 주거 취약계층에 주변 시세보다 80% 이하로 저렴하게 공급하는 사업이다.

이번 사회주택은 전북 전주시 서서학동에 총 18세대 중 우선 입주 가능한 12세대를 제공하며, 이사가 잦은 청년의 주거 특성을 고려해 에어컨, 냉장고, 세탁기 등 생활 필수 집기류가 갖춰진 상태로 공급된다.

입주 자격은 무주택 청년으로 전년도 가구당 도시근로자 월 평균소득 100%(2020년 기준 1인 가구 264만5147원) 이하이며, 예술 및 공익활동에 기여하는 청년(만 19세~만 39세)이 1순위이다.

사회주택 1층에는 입주자 및 지역주민들을 위한 커뮤니티 공간이 마련될 예정이며, 조합은 입주자들의 공동체 활동을 지원할 예정이다. 자세한 입주자모집 공고문은 조합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김정태 한국주거복지 사회적협동조합 이사장은 “기존에 우리 조합에서 공급한 도시재생지 내 계층통합형 사회주택인 ‘추천(팔복동)’과 여성안심 사회주택 ‘청춘101(중화산동)’을 이어 세 번째 청년예술인 사회주택 ‘창공(서학동)’ 공급을 통해 앞으로도 무주택 서민들의 주거안정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노주은 기자  jooeuntw@dailytw.kr

<저작권자 © 데일리투머로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주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