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투머로우

상단여백
HOME 뉴스&이슈 IT&과학
자율주행ㆍ스마트주차, 시민이 먼저 체험9일 스마트 모빌리티 서비스 시민참여단 출범…8개 서비스 사전 체험
이보배 기자 | 승인 2020.09.10 15:15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9월 9일(수) 세종국책연구단지에서 ‘스마트 모빌리티 서비스 종합실증사업’의 리빙랩 시민참여단을 위촉하는 온라인 출범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국토교통부 박선호 제1차관, 세종특별자치시 이춘희 시장, 한국교통연구원 오재학 원장을 비롯하여 시민참여단 등 관계자 15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시민참여단이 체험하게 될 스마트 모빌리티 서비스 종합실증사업의 추진 현황 및 계획, 리빙랩 운영계획에 대한 설명 순으로 진행되었다.
 
리빙랩 시민참여단은 7월 20일부터 8월 14일까지 26일간 스마트 모빌리티 리빙랩 누리집과 주민 협의체를 통해 총 125명을 모집하였으며, 세종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에 적용될 다양한 스마트 모빌리티 서비스를 직․간접적으로 체험하고 스마트폰 앱을 통한 설문조사, 서비스 평가, 요구사항 제시 등 이용자 측면에서 다양한 의견을 개진하게 된다. 

리빙랩 시민참여단이 체험하게 될 스마트 모빌리티 서비스는 국가시범도시인 세종시 5-1생활권과 유사한 공간특성, PM․BRT 등 교통 인프라를 갖춘 세종시 1생활권에 구현될 예정으로 자율주행, 스마트주차 등 8개 서비스다.

자료 국토교통부

올해는 공공에서 스마트교차로, 스마트 횡단보도 서비스를 우선 구축·운영하고, 나머지 6개 서비스는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를 조성하는 민·관 특수목적법인(SPC)이 내년에 구축·운영할 예정이다.

국토교통부 박선호 제1차관은 “시민참여단 여러분들과 함께 실증사업 대상지에 도입‧운영되는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갈 것”이라면서, “이용자 맞춤형 스마트 모빌리티 서비스의 대표적인 성공사례가 되도록 정책적 노력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이보배 기자  news@dailytw.kr

<저작권자 © 데일리투머로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보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