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투머로우

상단여백
HOME 뉴스&이슈 문화&생활 핫 이슈
창덕궁으로 떠나는 온라인 힐링여행…오늘부터 공개창덕궁의 비경과 킹덤 촬영지, 궁궐 사계 시리즈 등 5편 온라인 공개
이보배 기자 | 승인 2020.06.08 15:43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6월 14일까지 4대궁의 문을 닫았다. 관람객 없이 깊은 침묵에 들어간 창덕궁의 고즈넉하고 격조있는 모습이며, 휴궁 기간동안 가장 최근에 촬영된 영상이 온라인으로 공개됐다. (화면갈무리 문화재청 유튜브)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본부장 나명하)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14일까지 4대궁(경복궁, 창덕궁, 창경궁, 덕수궁)의 문을 닫은 가운데, 관람객 없이 깊은 침묵에 들어간 창덕궁의 고즈넉하고 격조있는 모습을 영상으로 제작해 8일부터 온라인 공개한다.

덕수궁 설경과 창경궁 사계 등 아름다운 궁궐의 사계를 담은 문화유산채널의 기존 영상 4편도 같이 제공할 예정이다.

코로나19로 인한 휴관기간동안 촬영되어 처음 공개하는 이번 창덕궁 영상에는 관람객 없이 조용한 창덕궁 후원(존덕정 등)과 평소 관람객에게는 공개되지 않았던 미공개 구역(낙선재 뒤뜰)도 담겼다.

관광객으로 북적이던 창덕궁 후원의 한적한 모습과 평소 볼 수 없었던 비경을 담은 만큼 코로나19로 지친 국민에게 문화유산을 통한 치유와 힐링 영상이 되기를 기대한다.

또한, 4대궁과 종묘, 사직단의 문화재 소개와 약사(略史), 지정문화재 등의 내용을 한 권으로 묶어 제작한 ‘가보자 궁(宮)’ 책자(PDF)를 9일부터 온라인 서비스로 제공한다. ‘가보자 궁(宮)’은 기존의 4대궁과 종묘, 사직단의 안내책자 등이 낱권으로 분리되어 있어 이를 편집·교정한 책자이다. 책자는 지정문화재 중심으로 주요 전각 등 4계절을 담은 사진을 수록하였고, 궁궐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알기 쉬운 내용으로 수록하였다.

이번에 제작한 영상과 기본 궁궐 동영상들은 문화재청 누리집과 궁능유적본부 누리집, 문화재청 공식 유튜브 채널, 문화유산채널 유튜브에 제공되고, 책자는 문화재청 누리집과 궁능유적본부 누리집을 통해 제공된다.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는 앞으로도 궁궐‧왕릉의 장소 접근성과 물리적인 한계를 극복하고 문화유산 향유기회 제공 확대를 위해 영상, 가상현실과 증강현실(VRㆍAR), 5세대 이동통신 기술(5G) 등 다양한 방식의 콘텐츠를 제공할 계획이다.

온라인으로 감상하는 창덕궁. (화면갈무리 문화재청 유튜브)

이보배 기자  news@dailytw.kr

<저작권자 © 데일리투머로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보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