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투머로우

상단여백
HOME 뉴스&이슈 교육 핫 이슈
교육부 "전국 대학, 4주 이내 개강연기…졸업식,OT 등도 자제" 권고
노주은 기자 | 승인 2020.02.05 20:55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의 국내 확진자가 늘면서, 교육부가 대학에 4주 이내 개강연기를 권고하고 나섰다.

오늘(5일) 오후 1시 정부서울청사에서 경희대, 고려대, 성균관대, 이화여대 등 주요 20개 대학 총장들과 교육부, 보건복지부, 행정안전부 등 5개 관계 부처가 참석한 가운데 열린 「범부처 유학생 지원단 확대 회의」에서 교육부는 이같은 방침을 발표했다.

교육부는 이 자리에서 대학에 4주 이내 개강연기를 권고했고 수업감축, 수업 이수시간 준수, 원격수업 확대, 신·편입학 휴학 등에 대한 탄력적인 학사운영 가이드라인을 마련·제공하기로 했다.

또한 졸업식, 오리엔테이션(OT) 등 집단 행사는 가급적 실시를 자제하거나 연기 또는 철회할 것을 재차 당부했고 국제관, 기숙사, 도서관, 학생회관 등 학내 다중 이용 시설에 대한 방역 등 철저한 관리 조치를 당부했다.

한편 대학 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필요한 방역물품, 열감지카메라, 손 소독제 구입비 등 향후 추가로 소요되는 비용에 대해서는 재정 지원을 검토하기로 했다.

특히 각 부처 간 협력을 통해 중국에서 입국하는 학생들을 입국 단계부터 철저히 관리하고, 입국 이후 14일간은 수시 모니터링을 실시하여 증상 발현시 즉시 보건당국과 연계되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유은혜 부총리는 “대학과 관계 부처가 더욱 긴밀히 협조하여 지금의 위기 상황을 극복할 수 있도록 실효성 있는 방안을 함께 강구하고, 신종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최근의 긴급한 상황이 무사히 지나갈 수 있도록 대학에서도 최선을 다해 노력해주길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노주은 기자  jooeuntw@dailytw.kr

<저작권자 © 데일리투머로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주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