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투머로우

상단여백
HOME 뉴스&이슈 경제
올해 소비자물가 0.4%↑ 역대 최저…
최영범 기자 | 승인 2019.12.31 21:24
2019년 연간 소비자물가동향. 자료제공=통계청.

올해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역대 최저치를 기록했다.

소비와 투자, 수출 등의 둔화에 수요 측 물가상승 압력이 낮았고, 농·축·수산물과 석유류 가격이 하락했기 때문으로 보인다.

31일 통계청이 발표한 '12월 및 연간 소비자물가동향'에 따르면 올해 소비자물가지수는 전년보다 0.4% 상승하는데 그쳤다.

이는 통계청이 1965년 소비자물가 집계를 시작한 이후 가장 낮은 수준이다. 외한위기 직후인 1999년 0.8%, 저유가와 경기 부진이 겹쳤던 2015년 0.7%를 포함해 소비자물가가 0%대를 기록한 적은 세 차례다.

근원물가인 ‘농산물 및 석유류 제외지수’는 1년 전보다 0.9% 상승했다. 이는 1999년 0.3% 이후 가장 낮은 상승률이다.

OECD 기준 근원물가인 ‘식료품 및 에너지제외지수’는 1년 전보다 0.7% 상승하며 1999년 -0.2% 이후 최저치를 기록했다.

품목성질별로 살펴보면 농축수산물은 수산물 0.1% 상승했으나 농산물이 3.0% 내려 1.7% 하락했다. 공업제품은 석유류 5.7% 하락으로 0.2% 하락했다. 전기·수도·가스는 도시가스 인상으로 1.5% 상승했다. 서비스는 전년 대비 0.9% 상승했다. 집세는 0.1%, 공공서비스는 0.5% 각각 하락했고, 개인서비스는 1.9% 상승했다.

한편 정부는 2020년 소비자물가는 농산물·석유류 가격 상승 등으로 올해 0.4%도 높은 1.0% 상승을 예상했다.

최영범 기자  info@dailytw.kr

<저작권자 © 데일리투머로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