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투머로우

상단여백
HOME 뉴스&이슈 정치&사회
통계청, 2019 가구주택기초조사 6일부터 25일까지 실시
최영범 기자 | 승인 2019.11.05 16:46
2019 가구주택기초조사 포스터. 자료제공=통계청.

통계청이 6일부터 오는 25일까지 전국의 모든 거처 및 가구를 대상으로 ‘2019 가구주택기초조사’를 실시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조사는 인구주택총조사 및 농림어업총조사를 위한 조사구설정, 등록 센서스 품질개선, 준주택(오피스텔, 고시원 등)의 모집단 자료 수집 등 가구와 주택에 관한 기초정보를 파악하는 것이 목적으로, 매 5년마다 실시된다.

특히 전국 규모 조사 최초로 태블릿 PC를 활용한 조사와 전화조사를 병행해 통계자료를 작성하고, 행정자료를 활용해 응답 부담을 줄일 방침이다. 또한 지리정보시스템(GIS) 기반의 전자지도를 제공해 조사 대강 가구의 중복과 누락을 방지할 수 있게 됐다.

이번 조사는 통계청이 주관하고 지방자치단체를 통해 전국적으로 동시에 실시해 공무원 1300명과 조사요원 1만 400명이 동원된다.

2019 가구주택기초조사 조사항목.

상세주소, 조사대상 여부, 거처 종류 등 4개의 기본 항목 및 빈집 여부, 거주가능 가구 수, 건축 연도, 농림어가 여부 등 8개의 특성항목을 포함해 총 12개 항목을 조사할 예정이다.

동 조사의 결과는 내년 인구주택총조사 및 농림어업총조사의 표본틀과 모집단으로 활용되고, 매년 공표되는 등록 센서스의 항목 확대 등에 반영될 예정이다.

강신욱 통계청장은 “2019 가구주택기초조사의 조사결과는 지난 5년 간 가구와 주택의 변화를 반영해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정책수립의 기초자료로 쓰이게 된다.”며 “여러분의 소중한 답변으로 대한민국의 더 나은 내일을 만들 수 있도록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조사 내용은 오직 통계의 목적으로만 사용되며 조사 응답자의 답변 내용은 법에 의해 비밀이 엄격히 보호된다.

최영범 기자  info@dailytw.kr

<저작권자 © 데일리투머로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