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투머로우

상단여백
HOME 뉴스&이슈 IT&과학 핫 이슈
1인 미디어 창작자 위한 '지원센터·팩토리' 개소과기정통부, 지원사업 추진 및 산업동향 전달 전담기구 마련
이보배 기자 | 승인 2019.10.29 18:27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 이하 ‘과기정통부’)는 1인 미디어 산업 육성을 위해 10월 29일(화) 한국전파진흥협회(회장 하현회)에 1인 미디어 전주기 지원 전담기구인 ‘1인 미디어 창작자 양성 지원센터’를 설치하고,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원장 서석진)의 빛마루 방송지원센터 내 ‘1인 미디어 팩토리’ 개방을 기념하는 개소식을 열었다.

1인 미디어 창작자 양성 지원센터는 ‘1인 미디어 산업 활성화 방안’의 후속조치의 일환으로, 1인 미디어 창작자들에게 국내·외 관련 산업의 동향을 전달하고 정부의 지원정책에 관한 정보를 제공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한국전파진흥협회에 1인 미디어 창작자 양성 지원센터를 설치하고 29일 개소식을 개최했다. 왼쪽부터 이시문 한국MCN협회 사무국장, 류영준 빛마루 방송지원센터 단장, 정종기 한국전파진흥협회 상근부회장, 이창희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방송진흥정책국장, 엄지현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디지털방송정책과장, 천석기 한국전파진흥협회 전파방송통신교육원장 (사진 과기정통부)

과기정통부는 이 센터를 통해 콘텐츠 제작지원과 전문교육‧멘토링 등으로 역량 있는 신예 창작자를 발굴·육성하고, 사업화 및 유통지원, 해외진출까지 단계별 지원 정책도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내년부터는 거점 지역별 콘텐츠 공모전을 운영하여 1인 미디어 창작자 발굴 규모를 확대할 뿐 아니라, 많은 1인 미디어 창작자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세무·저작권 분야의 교육을 강화하여 산업의 건전한 발전을 지원한다.

또한 이날 과기정통부는 일산 빛마루 방송지원센터 내에 ‘1인 미디어 팩토리’를 구축하고, 1인 미디어 창작자들에게 촬영·편집공간과 공용사무공간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무상제공을 시작했다.

빛마루 방송지원센터의 소형 스튜디오와 편집실 등 일부를 개방해, 1인 미디어 콘텐츠를 촬영하고 편집할 수 있는 공간으로 제공한다. 빛마루 방송지원센터 홈페이지의 신청양식을 작성하여 이메일로 신청하면 누구나 1인 미디어 팩토리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과기정통부 관계자는 “1인 미디어 창작자 양성 지원센터와 1인 미디어 팩토리의 개소는 1인 미디어 전주기 지원정책을 체계화하는 첫걸음”이라며, “1인 미디어 분야가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하고, 5G 시대 미디어 산업의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정부차원에서 적극적으로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보배 기자  news@dailytw.kr

<저작권자 © 데일리투머로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보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