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투머로우

상단여백
HOME 뉴스&이슈 문화&생활 핫 이슈
세계 세종학당 한국어 학습자 한국으로‘한국의 멋, 맛, 정’을 주제로 한국어 말하기대회도
이보배 기자 | 승인 2019.10.01 17:06
지난해 개최된 세종학당 한국어 말하기 대회 단체사진.

문화체육관광부는 세종학당재단(이사장 강현화, 이하 재단)과 함께 10월 2일(수)부터 11일(금)까지 서울, 전주, 무주 등에서 ‘2019 세종학당 우수학습자 초청 연수’를 진행한다. 10월 7일(월)에는 학습자들의 한국어 실력을 겨루는 ‘2019 세종학당 한국어 말하기 대회’ 결선을 개최한다.

세계 곳곳 세종학당의 한국어 학습자 140명은 전주 한옥마을 일대에서 한복 입기, 한지 뜨기, 비빔밥 만들기 등을 통해 한국문화를 체험하고, 이후 무주 태권도원, 국립한글박물관, 남산, 한강, 경복궁 등도 방문한다. 10월 9일(수)에는 573돌 한글날을 기념해 광화문 광장의 세종대왕 동상 앞에서 자국 전통 의상을 입고 한글날을 축하하는 깜짝 모임도 진행한다.‘2019 세종학당 한국어 말하기 대회’ 결선은 10월 7일(월),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열린다.

전 세계 47개국 113개소 세종학당에서 138 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예선‧본선을 통과한 학습자 12명이 ‘한국의 멋, 맛, 정’을 주제로 한국어 실력을 뽐낸다. 결선 참가자들은 2020년에 국내 유수 대학교에서 한국어 장학 연수의 기회를 얻게 된다. 특히 이번 대회에서는 워싱턴한국문화원 세종학당에서 한국어를 공부했던 선배 타일러 라쉬가 세종학당 학습자들과 이야기 공연으로 만날 예정이다.

2010년부터 매년 열리고 있는 ‘세종학당 우수학습자 초청 연수’는 세종학당 학습자들의 한국어·한국문화에 대한 이해를 높이기 위해 이들을 국내로 초청해 운영하는 연수 과정이다. 2018년까지 이 연수를 통해 학습자 약 1천여 명이 한국문화를 체험했다.

이보배 기자  news@dailytw.kr

<저작권자 © 데일리투머로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보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