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투머로우

상단여백
HOME 뉴스&이슈 문화&생활
서울시 ‘추석연휴 10색 문화행사’ 추천돈의문박물관마을, 남산골한옥마을, 운현궁 등 세시풍속 체험
이보배 기자 | 승인 2019.09.11 11:59
남산골 야시장 (사진 서울시)

다가온 추석 연휴, 서울시는 서울에 머무르는 시민들과 방문객들을 위해 도심에서 즐길 수 있는 문화행사를 추천한다.

서울시 곳곳에서는 세시풍속과 전통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특별행사부터 야외 축제까지 다양한 행사가 진행된다. <제1회 서울국악축제> 메인행사 ‘국악이 칭칭나네’, 돈의문박물관마을 한가위 마을대잔치, 남산골한옥마을 ‘추석의 정석’, 운현궁 한가위 큰잔치 등 다채로운 행사가 참여자를 기다리고 있다.

9월 14일(토)~15일(일) 양일간, ‘서울광장’에서는 국악의 모든 것을 만날 수 있는 <제1회 서울국악축제> 메인행사 ‘국악이 칭칭나네’가 열린다. 무형문화재 안숙선·이춘희 명창부터 유태평양·김준수·정보권 등 젊은 소리꾼, 시민 국악인까지 아우르는 국악 공연부터 국악기와 장단 배우기, 국악기 만들기 체험, 플리마켓 등 국악을 주제로 한 축제 한마당이 펼쳐질 예정이다.

9월 12일(목)부터 도심 속 역사·문화공간 ‘돈의문박물관마을’과 ‘남산골한옥마을’, ‘운현궁’ 등 전통문화시설에서는 잊혀져가는 우리전통 세시풍속과 민속놀이를 체험하는 프로그램들이 운영된다.

운현궁 야외공연(사진 서울시)
남산골한옥마을 야외공연(사진 서울시)

 

근현대 100년, 기억의 보관소 ‘돈의문박물관마을’에서는 9월 12일(목)~15일(일), <돈의문 한가위 마을대잔치>가 마을 곳곳에서 펼쳐진다. 사물놀이·전통기악공연 등 공연부터 추석특선영화 상영, 윷놀이·팽이치기·강강술래 등 민속놀이, 달님에게 소원 빌기·전 만들기 등 추석 풍속 체험까지 다양한 프로그램을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남산골한옥마을’에서는 9월 12일(목)~14일(토) 3일간, 추석맞이 행사 <추석의 정석>을 열어 전통한옥에서 송편·율란 등 추석음식 만들기부터 양주소놀이굿, 단심줄 놀이, 12가지 ‘전통 전 페스티벌’까지 다양한 추석 세시풍속을 체험할 수 있으며, 9월 14일(토)에는 1890년 한양 저잣거리를 재현한 <1890 남산골 야시장>도 열린다.

또한, 9월 14일(토) ‘남산골한옥마을’ 내 위치한 ‘남산국악당’에서는 창작탈춤공연 <가장무도>가 무대에 오른다. 국악당에서 공연을 관람하고, 한옥마을 곳곳에서 전통문화를 체험하는 나들이 코스를 추천한다.

운현궁 전통문화체험 행사 (사진 서울시)

왕실 문화의 전당 ‘운현궁’에서도 9월 12일(목)~15일(일), <운현궁 한가위 민속 한마당>이 펼쳐지는데, 강강술래, 송편·식혜 나눔, 돼지씨름, 부적 찍기, 마패 만들기 등 전통공연, 민속놀이, 전통문화 체험을 유서 깊은 전통 가옥에서 만나는 특별한 경험을 해보는 것은 어떨까.

서울시 대표 박물관 ‘한성백제박물관’과 ‘서울역사박물관’에서도 9월 14일(토), 추석 특별행사가 진행된다. 한성백제박물관 <한가위 박물관 큰잔치>, 서울역사박물관 <한가위 한마당>에서 민속공연과 전통문화체험을 즐기고, 박물관의 유물 전시까지 관람해보는 것은 어떨까.

한성백제박물관 추석행사 공연 (사진 서울시)

이 외에도 시민을 위한 공간 ‘시민청’에서 <시민청 추석 놀이마당>, <삼각산시민청 추석맞이 민속놀이>가 열린다.

서울시에서 추석연휴 동안 진행되는 문화예술 행사의 일정은 서울문화포털 또는 서울시 문화본부 페이스북·트위터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각 행사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각 기관·시설 홈페이지에서 확인하거나, 120 다산콜센터에 문의하면 된다.

이보배 기자  news@dailytw.kr

<저작권자 © 데일리투머로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보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