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투머로우

상단여백
HOME 뉴스&이슈 경제
"안 쓰는 동전, 지폐로 교환하세요"… 국민 1인당 동전 441개 보유한국은행, 5월 범국민 동전교환운동 실시
노주은 기자 | 승인 2019.04.29 14:15

한국은행이 저금통이나 책상서랍 등에 사장되어 있는 동전을 지폐로 교환하는 범국민 동전교환운동을 실시한다고 29일 밝혔다.

화폐제조비용 절감을 위해 전국 은행, 새마을금고, 신협, 저축은행, 우체국 등에서 5월 한 달간 시행되는 범국민 동전교환운동은 지난 2008년 시작된 후 10년간 약 4,154억원에 달하는 동전 31억개를 회수했다. 이를 연평균으로 환산하면 연 2억8천만 개의 동전을 회수하여 평균 280억원의 화폐 제조비용을 절감했다.

한은은 “동전교환운동의 성과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많은 동전이 활용되지 않고 있어 매년 상당량의 주화를 제조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2018년말 기준, 국민 1인당 동전 보유량은 441개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한은은 화폐제조비 절감 등을 위한 동전 재사용의 중요성을 적극 홍보한다는 방침이다.


동전의 지폐교환을 원하는 자는 전국의 은행, 새마을금고, 신협, 저축은행, 우체국 및 농·수·축협 영업점에서 지폐로 교환하거나 입금할 수 있다.

특히 일부 금융기관 영업점에서는 동전·지폐 교환기 등 무인기기가 비치되어 있어 많은 양의 동전을 교환하거나 입금할 때는 해당 기기를 이용하면 편리하게 이용이 가능하다.

한편 지폐로 교환할 수 없는 자투리 동전은 고객이 희망할 경우 금융기관 창구에 비치된 ‘자투리동전 모금함’에 모은 후 해당 금융기관이 사회복지단체 등에 전액 기부한다는 방침이다. 2008년부터 2018년까지 이같은 방법으로 총 3억 4천만원이 모금된 바 있다.

한국은행은 “동전교환운동 종료 후 이번 운동에 기여한 금융기관 유공자에게 한국은행 총재 표창장과 함께 소정의 포상금을 수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노주은 기자  jooeuntw@dailytw.kr

<저작권자 © 데일리투머로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주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