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투머로우

상단여백
HOME 뉴스&이슈 문화&생활
한국민속촌, 설날 연휴 맞아 특별 프로그램 운영지신밟기, 세화 나누기, 신년 운세 등 多 전통 체험놀이 마련돼
이보배 기자 | 승인 2019.01.29 11:05


한국민속촌이 설날 연휴를 맞아 다채로운 전통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사진=한국민속촌

한국민속촌이 설날 연휴를 맞아 특별행사를 진행한다.

2월 2일부터 6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새.확.행(새해, 한국민속촌에서 확실한 행복)’을 콘셉트로 다채로움 전통 체험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지신밟기 시연을 비롯해 토정비결 등으로 새해 운세를 알아보고 온 가족이 함께 민속놀이를 즐길 수 있다.

이번 행사의 메인 프로그램인 지신밟기는 2월 2일부터 6일까지 매일 오후 1시 40분부터 20분 동안 민속마을 전통 가옥에서 진행된다. 농악단의 경쾌한 농악놀이에 맞춰 진행되는 지신밟기는 집안의 평화를 지키는 가택신에게 한 해의 안녕을 기원하며 고사를 지내는 전통풍습이다.

세화 나누기와 캘리그라피 희망쓰기 프로그램도 마련된다. 새해를 기리고 축하하기 위해 왕과 신하들이 그림을 주고받던 궁중풍속에서 시작돼 점차 민간 층으로 확산된 세시풍속인 세화 나누기 체험은 행사기간 동안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30분까지 진행된다. 전문 캘리그라피 작가를 섭외해 관람객들의 기해년 새해 희망을 써내려 가는 캘리그라피 희망쓰기 체험은 4일부터 6일까지 3일간 오후 1시부터 4시까지 선보인다.

기해년 신년 운세도 알아볼 수 있다. 한국민속촌의 12지 수호대 캐릭터가 알려주는 띠별 운세를 비롯해 윷가락으로 한 해 운을 점치는 윷점은 관아 앞 공터에서 상시로 운영될 예정이다. 사람의 길흉화복이 담긴 토정비결로 보는 기해년 운세는 행사기간 동안 민속마을 안에서 오후 12시30분부터 4시30분까지 진행된다.

한편 한국민속촌은 설 연휴 기간 한복을 입고 방문하는 관람객들을 대상으로 자유이용권을 최대 42%까지 할인해주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민속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보배 기자  news@dailytw.kr

<저작권자 © 데일리투머로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보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