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투머로우

상단여백
HOME 뉴스&이슈 문화&생활
'올해의 독립출판'에 <일간 이슬아 수필집> 선정
이보배 기자 | 승인 2018.12.21 15:13

일간 이슬아 수필집을 들고 있는 이슬아 작가

이슬아 작가의 ‘일간 이슬아 수필집’이 동네책방이 선정한 ‘2018 올해의 독립출판’에 뽑혔다.

책방 포털 서비스 책방라이브는 올해의 독립출판으로 ‘일간 이슬아 수필집’을 선정했다고 21일 밝혔다.

독립출판물을 취급하는 동네책방을 대상으로 11월 28일부터 12월 14일까지 이메일, 전화, 방문을 통해 이루어진 투표에서 후보작을 특정하지 않고 추천작을 설문, 최고 득점 작품을 선정했다.

전체 43개 책방이 투표에 참여한 가운데 ‘일간 이슬아 수필집’은 8개 책방에서 1순위, 3개 책방에서 2순위, 3개 책방에서 3순위 추천하여 총 55점을 득점, 올해의 독립출판에 선정됐다.

이어 △모든 동물은 섹스 후 우울해진다(2위) △죽고 싶지만 떡볶이는 먹고 싶어(3위) △모든 시도는 따뜻할 수밖에(공동 4위) △도쿄규림일기(공동 4위) △나는 너를 영원히 오해하기로 했다(공동 6위) △작고 확실한 행복, 카레(공동 6위) △저 청소일 하는데요?(공동 6위) 등이 뒤를 이었다.

이슬아 작가는 “책방에서 뽑은 상이라 더욱 뜻깊다”며 “많은 사랑을 주신 책방과 독자, 책이 전국 방방곡곡으로 갈 수 있도록 같이 택배 포장해준 엄마 아빠, 무사히 배달해 주신 기사님들께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일간 이슬아 수필집’은 학자금 대출 2500만원을 갚아나가기 위해 기획한 셀프 연재 프로젝트 ‘일간 이슬아’를 갈무리한 수필집이다. 10월 출간돼 독립서점에서만 4000부 이상 판매되며 독립출판의 이정표를 새로 세웠다.

책방연희는 일간 이슬아 수필집은 독립출판의 새로운 형식을 보여주고, 창작자로서 새로운 대안을 제시한 책이라고 평했으며, 책방 코너스툴 역시 뜨겁게 읽었고, 뜨거운 반응을 이해할 수밖에 없었다고 밝혔다.

이보배 기자  news@dailytw.kr

<저작권자 © 데일리투머로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보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