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투머로우

상단여백
HOME 컬쳐 세계 문화 포토뉴스
가을 하늘 속으로
김성훈 기자 | 승인 2018.10.01 15:59

취재하고 오는 길에 만난
도심 한낮의 교통체증…
짜증날 법도 한데
높푸른 하늘과 그곳에 드리운 뭉게구름 덕분에
밀리는 길이
질리지 않습니다.
 
지난여름 무더위로
올 것 같지 않았던 가을이
차창 밖으로 성큼 다가오자,
앞차를 따라가는 느릿한 행렬에도
그저 행복하기만 합니다.
 
나를 향해 오는 가을 맞이하러
마음 먼저 보내면
쪽빛 하늘 흰 구름에
어느덧
도시는 단풍처럼 익어갑니다.


글과 사진 | 편집부
 

P.S. 투머로우가 창간 9주년을 맞았습니다. 그동안 독자 여러분의 관심과 성원에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김성훈 기자  kimkija@itomorrow.kr

<저작권자 © 데일리투머로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