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투머로우

상단여백
HOME 뉴스&이슈 문화&생활
자동차 검사부터 폐차 ‘자동차365’ 하나로 끝차량 구입 세금 사전조회, 검사 예약, 폐차 신청, 자동차 이력조회 등 온라인 민원도 처리
이보배 기자 | 승인 2018.03.01 13:10
국토교통부와 한국교통안전공단은 3월 1일부터 인터넷 및 모바일을 통해 자동차 생애주기 종합온라인 서비스 ‘자동차365’를 시작한다. 자동차365 인터넷사이트 화면.

자동차 관련 민원을 한 번에 해결할 수 있는 ‘자동차 365’ 서비스가 나왔다.

이 서비스는 신차나 중고차 구입, 운행, 정비, 매매, 폐차 등 자동차 생애 전 주기(Life Cycle)에 걸쳐서 시민들이 필요로 하는 정보를 제공하고 각 단계별로 필요한 민원을 온라인으로 처리할 수 있도록 한다.

또 차량 등록 시 취득세, 등록면허세 등 소요비용에 대한 사전확인 및 보험가입비용의 비교를 통해 소비자들이 합리적으로 선택할 수 있게 하고 검사소 위치 및 예약, 주차장 검색, 사고 발생 시 조치 요령과 폐차·말소등록 절차, 폐차장 위치 및 폐차신청 등 검사, 주차, 폐차관련 종합정보를 제공한다.

중고차 매매를 할 때도 정비·검사 등 자동차 이력조회와 판매자 조회, 매물차량 존재여부에 대한 확인으로 소비자 피해 예방 및 단종된 차량 등에 대한 중고부품구입도 지원한다.

온라인을 통한 증명서 발급 및 민원처리도 가능해져 자동차등록원부 등 각종 증명서 조회 및 발급, 신규·이전·변경등록, 압류 및 저당권 조회·납부·해제업무를 무방문으로 처리할 수 있다.

자동차365앱 설치 화면

3월 1일부터 이용할 수 있는 자동차365는 구글사의 플레이스토어 또는 애플사의 앱스토어에서 ‘자동차365’를 검색 후 다운로드 받아 설치하면 사용할 수 있다. 통합 어플명은 ‘자동차365(car365.go.kr)’다.

국토교통부와 한국교통안전공단은 그동안 자동차 관련 정보가 여러 기관과 기업에 분산돼 있어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정부와 민간이 보유한 자동차 관련 정보를 한 곳에서 모아 제공하기로 하며 자동차365 서비스를 시작했다.

국토부와 교통안전공단 관계자는 “‘자동차365’를 통해 국민들의 자동차 정보에 대한 관심과 알권리를 충족시켜 정보 부족으로 인한 소비자의 피해가 감소하고 무방문 민원의 실현으로 소비자 편의성이 대폭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서비스의 안정적인 제공을 위해 지속적으로 시스템을 보완·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보배 기자  news@dailytw.kr

<저작권자 © 데일리투머로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보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